이기현구아바약목원 있는 근경 15cm이상의 구아바 나무 입니다.

이정도 큰 나무가 4개동에 수백 그루 입니다.

나머지는 묘목 재배사 이구요.



TAG 구아바

금년도 햇 구아바 과일을 2014년 9월 17일 부터 서울 소재 특급 호텔에 납품하는 업체에

출하를 시작하였다.

오묘하고 환상적인 기현골드1호와 2호 구아바과일의 향과 맛을 고객분들에게 맛을 보게하고 평가를 받을 수 있게 되어

다행으로 여기고 또한 대단한 인기에 신 품종 구아바를 육종하여 보급한 농장으로서 자부심과 큰 긍지를 느낀다.

금년은 음력 9월에 윤달이 든 탓에 계절이 늦어 구아바도 익지 않아 아직 생산량이 많지 않다.

업체 측에서 바라는 물량을 출하하지 못하고 있다.

개인 구매자들도 농장에 사러 많이 오는데 외국인이 찿는 과일은 팔것이 있어도 우리나라 사람들이 좋아하는

완숙 과일은 팔것이 없어 고민이다.

슈퍼구아바를 재배하는 연합회 회원농장에서 생산한 기현골드 1호와 기현 골드 2호구아바과일을

모두 수집하여도 지금 싯점에는 수요를 충당하지 못하는 실정 이네요.


사진설명 1.한국슈퍼구아바 생산 & 유통사업자연합회 김명덕 총무와 탁재상 간사가 회원농장에서 수집한

               기현골드1호와 기현 골드 2호 구아바 과일을 출하하기 위해 포장하고 있습니다.

               매일 출하 요청이 있는데 이제 익기 시작하기 때문에 현 싯점은 물량을 대 줄수가 없네요.

              요즘은 참 귀한 구아바 과일입니다.

             

사진설명 2. 신품종 구아바는 요즘 재배를 시작하여 재배 면적이 적고 과일 생산량이 부족하여 금년 부터 시장에 

                시범 출하 하기 때문에 아직 포장 단위별 박스가 없어서 스티로폼 박스에 정성껏 포장하여 출하처로 직송합니다.

                유통용 예쁜  박스를 제작 준비 중인데 어찌나 시장이나 고객들의 판매 요청이 강력한지 이렇게라도 출하를

               시작하였답니다.


구아바 과일이 익어가는 비닐하우스 안을 걸으면 구아바 과일만이 가진 은은한 과향이 코끝으로

날아 옵니다.

 

환상적인 향이지요.


과일의 품종에 따라 과일향도 맛도 크게 다르답니다.


아래 사진은 호텔에 납품하는 업체에 공급할 물량이 될것인지 확인하려고 

재배사의 구아바 나무 숲을 살피다 오늘 아침에 딴 조생종 기현골드 2호 구아바의 속살입니다.


9월12일 특급 호텔에 납품할 과일을 달라고 하는데 아직 생산량이 충분치 않아

출하를 못해 죄송하기 까지 합니다.

몇일은 더 있어야 익은 과일은 출하할 것 같습니다.


신품종 기현구아바 육종을 마무리 하였던 2010년 한국에서 G-20정상 회의때에는 서울의

호텔 신라에 구아바 생과일을 몇 번 납품하였으니 외국 원수분들이 한국구아바를 처음으로 시식하였을 것이다.


지난 몇 년간은 국내의 다문화 가정이나 국내의 외국인을 상대로 판매하는 식품 판매 업체에서

항산화물질 구아바 폴리페놀이 과일속에 가장 많이 함유하고 있을 55%정도 익은 땡감 같을 때 전량 구매하여

갔기 때문에 국내시장에는 내어 놓을 물량이 부족하였던 것이다.


더운지방의 외국에서는 변질의 염려나 영양면으로 볼때 그분들이 찿는 구아바과일의 익은 정도가 맞다고 본다.


그러나 신품종 기현구아바는 더운 외국과는 전혀 다르게 추운 겨울철 밤에 1~2℃의 낮은 온도에서 재배하여

과일을 수확하기 때문에 연료비가 절감되고 썩지 않는 과일을 생산하도록 육종한 우수한 우리의 구아바 품종이다.


생산량이 부족하여 과일 공급을 못한다고 아무나 재배자를 빠르게 늘릴수도 없고....


늘 이 문제 때문에 고민한다.


그러나 더 멀리 내다보려고 노력한다.


<기현골드 2호 구아바과일의 과육색 - 과일 한개의 무게 150 ~ 350그램의 크기이며 1키로그램에 4~6개>


슈퍼구아바 명품 과일은 화학비료는 물론 가축분뇨로 만든 퇴비나 화학비료나 농약을 전혀 사용하지 않고

자연 친화적인 특허농법및과 친환경농법으로 재배하며 친환경 유기농산물 인증을 받은

맛과 향이 좋고 비타민C,A가 풍부한 환상적인 명품과일 입니다.

아직까지 생산량이 부족하여 생 과일은 공급하지 못하고 수요 조절때문에 냉동한 과일을 판매합니다.

냉동 과일도  얼어있다는것 외에는  생 과일과 맛의 차이는 크게 나지 않습니다.

냉동고에 넣어 보관하면서 먹기 5~10분 전에 상온에 내어 놓았다가 칼로 잘라 먹거나

주서기로 갈아 서 먹는데 갈기전에 구아바찻물이나 우유등을 과일의 3배이상 넣고 갈아도 죽처럼

걸죽합니다. 이것은 구아바 과육이 조밀하고 식이 섬유소를 비롯한 각종 영양분이 많고 과육질이 조밀하기 때문입니다.


<기현레드구아바 과일 보통 1개의 무게 200~400그램의 크기입니다>

작은 화분에 길러지고 있는 농장전문 재배용 묘목에 꽃이 맺혀

활쫙 피어 있는 것을 오늘 발견하였습니다.

심겨진 화분이 작아서 뿌리가 영양분을 제대로 먹지도 못하는데도.....

참으로 신기하고 대단한 녀석이네요.

<사진 설명>

학명 Psidium Guajava Linn

품종명 기현레드 구아바

 

 

 

 

 

구아바잎차를 롤형으로 만드는 방법을 발명하여 대한민국 특허 등록을 하였습니다.

롤형 잎 차 제조방법을 발명하게 된 것은

재배 농장에서 신품종 구아바 잎을 수확하여 건조하고 보관, 판매할 때는

빠르고 쉽게 건조가 되어야 변질이 없는 구아바 잎차가 된다.

구종 구아바 잎을 건조할 때 20~24시간이 소요되지만 롤형 잎차는 6시간이면

완료된다.

건조한 농산물을 보관할 때도 포장 부피가 작아야 포장하고 보관하기가 쉽고

유통 물류비가 적게드는 장점이 있다.

예쁘게 롤형으로 만들어진 잎차는 보기에도 좋고 차를 끓일때 티백차 처럼 쉽게 빨리 잘 우러나는 장점이 있다.

그야말로 친환경성 자연성, 신속성, 편리성을 모두 갖춘 롤형 잎차이다.

특허권의 존속기간은 출원일로 부터 20년간이다.

 

 

 

 

 

 분재용 구아바 품종은 슈퍼구아바 중에서 썬(Sun)이라는 품종입니다.

근경 부위의 괴근이 잘 형성되어 아름답고 과일이 잘 달리며 과일의
 껍질은 황금색이고 속살은 핑크색입니다.
 과일의 크기는 달걀만하며 30~80g 정도 무게로 분재 전용으로 좋습니다.
 근경이 10cm 내외의 크기라서  택배배송은 어렵기 때문에 농장에 오셔서 직접 구입하여야 합니다. 

 

구아바 나무의 가지를 잘라내어 잎차를 수확하면서 기현골드2호 구아바 과일이 주렁 주렁 달려 익어 가는

것이 제법있어서 가지를 자르기가 아까워 한컷 했습니다.

지난해 가을 부터 겨울 동안 계속 과일을 땄고 지금은 잎을 수확해야 하는 최적기인데도

은은한 구아바 과향을 풍기고 있네요.요즘 익는 과일은 네번째 꽃이 피어 결실된 구아바 과일이지요.

과일의 향이나 맛, 당도가 가을 과일보다도 더 좋은것이 특색인데 잎을 따서 수확하는데 종사하시는 할머니들이

한 쪽씩 맛 보시고 정말 맛있어 하네요.

그래서 디지털 당도계로 당도 측정을 해 보았지요.

17.3 브릭스의 당도가 나오는 과일도 있고 다른 과일은 16.5브릭스가 나왔습니다

순수한 자연 당도로 대단합니다.

당도는 구아바의 품종과 재배 환경, 방법이 결정하는 것입니다.

 

 

 

 

재배 시설안의 밤 온도가 영상 1℃ 내외에서 지난 겨울을 나면서 이렇게 잘 달려 익어가는

구아바과일이 신비롭지 않습니까?

옆 재배사에는 기현 골드 1호와 기현레드 구아바도 달려 익는게 있지요.

<사진 설명> 2013년 3월 3일 나무에 달려 익고 있는 기현골드 2호 구아바과일과

                 잘라낸 구아바가지에서 잎을 따서 구아바차를 수확하는 할머니들 모습입니다.

 

 

 

 

25여년 구아바를 재배하며 그 동안 수많은 사람들이 구아바잎차를 먹고 검증된 먹는 방법을

또 다시 올려 놓습니다.

구아바잎차의 맛과 기능을 좌 우하는 것은 품종, 재배농장의 토양, 농장 환경,나무의 나이,

재배하는 방법(광선, 환기, 투입하는 거름과 물질의 량과 질, 물관리등), 수확, 건조, 보관관리,

유통방법, 가정에서 보관 방법등 여러가지 랍니다.

우선 재배할때 잘 길러야 하고 수확 시기를 철저하게 지켜야 재배하는 농업인은 명품 잎차와 과일

두가지의 소득을 모두 올릴수 있고 고객들은 좋은 구아바잎차와 과일을 먹을 수가 있지요.

수확하는 시기를 지키지 않고 아무 때나 수확한 구아바잎차는 잎이 얇고 가벼우며

차맛과 향, 영양소가 확연하게 떨어 집니다.

한가지만 예로 들어 보면 차를 끓여 먹으려고 할 때 풀 내음 같은 풋 냄새가 나면 수확시기를 지키지 않은

저급 구아바 잎차라는 것을 아시기 바랍니다.

구아바 본연의 향이 아니고 이취가 있다면 생산 단계와 보관 유통 중에 변질이 된 것이니

폐기하여야 합니다.

사람의 혀와 코 등 관능적으로 느끼는 것이 제일 먼저지요.

극 소수이지만 기현구아바 초보 재배자들 중에도 [구아바의 재배방법] 특허 농법에 따라

잘 길러 명품 구아바잎차를 고객에게 공급하여야 한다는 사명감을 외면하는 사례도 있습니다. 

성공을 하려면 생산하는 구아바잎차나 과일에 정직한 농부의 기와 혼을 담아야 되는데

우선 적당하게 돈만 벌면 된다는 사고를  가진 사람을 볼 때 한국구아바 재배및 영농 메뉴얼을 개발하고

확립시킨 사람으로서 안타까운 생각이 듭니다.

 

 

 

지난 일년동안 충분한 영양과 햇빛을 받고 자란 구아바 잎을 한창 수확하고있다.

한편으로는 2013년도 기현구아바 신규 재배자들이 잎 수확을 하는 현장교육(가지치기,잎따기,롤형잎차 만들기,건조 공정,포장방법,관리 방법,상품 소포장방법 등)을 받고 직접 실습을 해 보고 있다.

지난 가을 부터 겨울 동안 한 그루에서 10여 kg 이상의 과일을 땃고

또 다시 건강한 잎을 수확할 수 있도록 해 주니 참 고맙고 대단한 농작물이다.

지금도 주먹만한 과일이 제법 달려서 익고 있지만

금년 가을철에 또 다시 수확할 과일과

내년 봄 잎 수확을 위해 매년 정기적인 잎 수확기는 지켜야 한다.

아무 때나 잎을 수확하면 잎의 품질이 좋지 않다.

일반 과수도 매년 전지를 해야 하고 잘라낸 가지를 버려야 하지만

구아바는 매년 정기적으로 전지해 낸 가지에서 모든 잎을 수확을 하니 즐겁게 가지치기를 하고

잎을 수확한다.

그래서 구아바는 가지치기라고 하지 않고 잎차 수확이라고 한다.

구아바 잎차는 적절한 거름과 유기농으로 잘 길러야 하지만 수확하는 시기가 맛과 향, 기능을

좌 우하기 때문에 겨울철 과일 수확을 하면서 구아바 나무가 휴면에 들도록 밤에 저온 관리를 한다.

겨울철 밤에 지하수를 이용하는 수막 재배를 하기 때문에 별도의 연료비가 거의 들어 가지 않는 고소득 작물이다.

한편 구아바 재배 중에서 제일 일손이 많이 필요하고 바쁜것이 잎차 수확이지만

농한기에 잎을 수확하니 농장이 있는충북 음성군 삼성면 양덕 2리(양지울) 노인 분들이

매년 상당한 용돈을 벌수 있도록 하는 것이 보람이 있다.

 

 사진 1.잘라낸 가지에서 잎을 열심히 따 내어 수확하는 양지울의 할머니들과 신규 재배자(한국구아바명덕농장 대표 김명덕)

 사진 2.잘 세척한 구아바 잎을 쉽게 잘 우러나게 전동 기계로 잎을 롤로 감고 있는 할머니들과 김명덕 한국구아바명덕농장 대표

          ~ 너무 너무 모두 쉽게 잘 만드십니다.

사진 3,가지를 잘라내기 전의 구아바나무

 사진 4 가지를 잘라내기 전의 기현골드 1호 품종 구아바

사진 5.가지치기를 한 후의 앙상한 모양-그래도 곧 새순이 왕성하게 나와서 5월 중순에는 향기로운 꽃이 피고 9월부터 이듬해

         1월 하순까지는 과일을 생산하고 2015년 이맘때 쯤에는 또 다시 반복하여 잎을 수확합니다.   

 사진 6.한국구아바 명덕농장 김명덕 대표에게 가지를 자르는 위치와 방법 현장 교육을 하고 있습니다.

           매년 잘라 잎을 수확해도 사다리에 올라서서 자를 정도로 많은 량의 잎을 생산할 수 있으니 기현구아바에게

          감사하는 즐거운 비명이 절로 나옵니다.

 사진 7.직접 김명덕 한국구아바 명덕농장 대표가 잘라 봅니다.  처음 잘라 보면 귀한 나무라 손이 떨리지 않는 사람이 없답니다.

           그래도 잘 자를기에 92점을 주었지요. 처음 잘라 보는데 점수가 좋은 편이지요.

           2013년 다른 재배자들도 현장 교육을 마치고 돌아가서 잎 수확을 하고 있답니다.